상단여백
HOME 뉴스 행정
오 시장, 감일-초이간 광역도로 점검주민불편 제로화 위해 현장 행정 행보
  • 하남TV
  • 승인 2018.04.25 13:46
  • 댓글 0

오수봉 하남시장이 24일 감일-초이간 광역도로 개설공사로 인해 불편을 겪고 있는 민원을 해결하기 위해 초이동 현장을 방문. 시 관계자와 주민들과 함께 현장점검을 실시했다.

주요민원은 ▲ 감일-초이간 광역도로 공사로 인해 일부 마을버스 정류장 표지판이 제거된 것과, ▲ 공사현장 주변에 불법주정차로 인한 구 도로변 쓰레기 무단투기와 관련한 사항이다.
 
이 자리에서 오 시장은 “제거된 마을버스 정류장 표지판에는 주민불편 최소화를 위해 비가림막 시설(쉘터)을 조속히 설치할 것을 당부했고, 불법주정차단속을 강화하여 쓰레기 무단투기 행위를 못하도록 단속에 철저를 기하라”고 말했다.

아울러, “감일-초이간 광역도로 개설 공사를 조기에 마무리하여 이로 인한 주민불편이 최소화 될 수 있도록 공사관계자에게 지시했다.
 

하남TV  yjy2040@empal.com

<저작권자 © 하남TV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하남TV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오늘의 주요뉴스
남한고 자운관 개관식 및 과학수학체험 한마당
남한고 자운관 개관식 및 과학수학체험 한마당
지하철 연장 최대수혜지 ‘하남 스타포레’
지하철 연장 최대수혜지 ‘하남 스타포레’
여백
Back to Top